×

청년층을 위한 영양 성분

2030 청년층을 위한 영양제 선택 방법에 대해

2020-07-06 15:46:24

스트레스피부건강항산화면역강화오메가3


51721923_s.jpg

얼마 전 국제 건강 기구 (WHO)에서는 기존의 연령 별 분류를 다시 개정하여 발표하였다. 이에 의하면 평균 수명이 늘어남에 따라 기존에는 노년층으로 분류되던 65세 이상을 중년층으로, 80세 이상을 노년, 100세 이상을 장수 계층으로 분류하고 기존의 청년층의 나이대를 좀 더 넓혀 18세에서 65세 까지로 분류하였다기존에는 장년층으로 분류되곤 하던 30대 이상도 청년층으로 분류되어 이에 맞춘 건강 방침과 영양 섭취 권장안이 준비될 예정이다. 

흔히 영양제/건강 식품 하면 성장기 청소년 층이나 중노년층에서나 필요하다고 여겨진 것과 달리 인체의 최정상기로 여겨지는 20-30대에도 의외로 몇몇 필수 영양소가 부족한 것이 알려지기도 하였다

이러한 청년기에 꼭 섭취해 주어야 하는 영양분은 무엇이 있을까.

 

-      기능별 분류

*항노화/항산화 성분

94372847_s.jpg

심장 질환 및 노화 대비.  20-30 대는 성장이 멈추고 노화가 시작되는 시기로, 이 시기에 항산화 성분을 충분히 섭취 하여야 세포의 노화와 그로 인한 만성 질환을 막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. 비타민CCoQ10 을 들 수 있다. 


*면역력 강화 성분/ 항염증성분 

143413655_s.jpg

인체 면역력은 여성은 30대 초반, 남성은 20대 중후반이라는 생각보다 늦은 나이에 완성되기 때문에이 때 면역력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되는 성분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비타민 D, 프로바이오틱스 등이 면역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.

장기적으로 염증성 질환에 대비하는 것이 암 등의 만성 질환을 대비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에 항염증 성분을 장기적으로 섭취하는 것도 좋다특히 어린 시절과 달리 본인이 식생활을 주도하게 되기 때문에 필수 지방산의 만성적인 부족이 시작되는 시기이기도 하다. 오메가3 등의 성분을 고려하는 것을 권한다.

 

*미용 성분

114241123_s.jpg

청소년기 호르몬성 피부 트러블이 줄어들고 피부나 외모에서 노화 방지에 신경을 쓰는 시기이기도 하다. 특히 본격적인 노화가 시작되기 전에 관련 영양분을 섭취하여 콜라겐 부족을 미리 대비하는 것이 주름 등을 방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. 

 

*스트레스 완화 및 피로 회복을 위한 성분 

19826071_s.jpg

신체의 노화와 더불어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급증하는 시기이기도 하다. 각종인생의 대소사와 업무적인 스트레스 등이 가장 심한 시기로 굳이 항우울제 등의 신경 정신과적 의약품이 아니더라도 신경 안정을 도울 수 있는 성분등의 수요가 최근 늘어나는 추세이다.

 

 

-      성분별 분류

*비타민C / CoQ10 : 항산화

*콜라겐 / 비오틴: 항노화, 미용 증진

*테아닌 / 마그네슘: / 비타민 B: 신경 안정& 진정, 피로회복

*오메가3 / 비타민 D/ 프로바이오틱스: 면역 증진, 항염증


Related Products


0 Comments
Subject
Tag
Product
Warning: